11번가 “삼겹살 최대 50% 싸게 사세요”
입력 : 2011-02-23 14:12:53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정진욱기자] SK텔레콤(017670) 오판마켓 11번가(www.11st.co.kr)가 오는 3월3일 삼겹살데이를 맞아 ‘세계 삼겹살 대축제’를 열고, 삼겹살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고 23일 밝혔다.
 
11번가는 오는 3월4일까지 진행되는 ‘세계 삼겹살 대축제’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국내 삼겹살 제품(훈제삼겹살, 대패삼겹살 등) 외에도 세계 각국의 특색 있는 삼겹살을 저렴하게 맛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11번가는 HACCP(식품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에 따라 안전하게 생산된 국내산 삼겹살을 최대 30% 할인 판매하고 프랑스, 칠레, 벨기에 등 해외에서 들여온 수입삼겹살은 50%까지 가격을 낮춰 판매한다.
 
또 선진포크, 도드람포크, 등 국내산 유명 돼지고기 브랜드 상품도 최대 26% 싸게 판매한다.
 
11번가는 이번 행사를 위해 돼지고기 총 50톤(4200마리 분)의 물량을 확보했다.
 
이재섭 11번가 MD는 “구제역 사태로 돼지고기 가격이 지난해 11월보다 60% 가량 상승해 가계에 큰 부담이 되고 있다”며 “산지직거래를 통해 유통마진을 크게 줄여 이 같은 할인 행사를 진행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세계 삼겹살 대축제’ 행사 상품들을 구매하려면 ‘11번가’ 메인 페이지에서 ‘세계삼겹살 대축제’ 배너를 클릭하거나, 첨부된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촬영하면 된다.
 
 
뉴스토마토 정진욱 기자 jjwinwin@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진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