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복 장관 "구제역, 내달 초 진정 기대한다"
백신접종은 향후 2~3년 계속해야..
입력 : 2011-02-18 12:40:11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박지훈기자] 유정복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이 "구제역이 3월초에는 진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며 "백신접종은 향후 2~3년 동안 계속해야 한다"고 밝혔다.
 
유 장관은 18일 오전 MBC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2월까지 2차백신 접종이 완료될 예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구제역이 광범위하게 발생했고, 전국적으로 백신 접종을 실시했기 때문에 바이러스가 아직 남아있다는 가정 아래 6개월 후 3차접종을 실시해야한다"고 의견을 밝혔다.
 
특히 유 장관은 대만의 사례를 들어 "구제역 사태가 끝나도 사멸됐다고 단정할 수 없기 때문에 앞으로 2~3년 간 백신접종을 해야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매몰지 침출수를 퇴비로 활용하자는 정운천 한나라당 최고위원의 의견에 대해 "정부는 고려하거나 검토한 바 없다"고 부정적 입장을 내비쳤다.
 
유 장관은 구제역 매몰지의 환경오염 문제와 관련해 "경북과 경기도 등 1차 89곳, 2차 99곳의 위험지구를 조사해 2월까지는 4500여곳 매몰지의 전수조사를 실시할 것"이라고 말하며 "침출수와 붕괴우려 등의 문제에 대해 보완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뉴스토마토 박지훈 기자 jhp2010@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지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