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국제박람회기구 실사단에 G80 전기차 지원
유니버스 4대 등 총 12대 지원
2023-03-28 14:40:34 2023-03-28 14:40:34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부산의 세계박람회 개최 역량 등을 평가하기 위해 내달 2일, 5박 6일 일정으로 방한하는 국제박람회기구(이하 BIE) 실사단이 실사기간 동안 제네시스 G80 전동화모델 등을 이동차량으로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그룹은 28일 서울 광화문 D타워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이하 유치위원회)’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협력 협약서'를 체결했습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차그룹 김동욱 부사장과 유치위원회 윤상직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번 협약 체결로 현대차그룹은 세계박람회 개최지 선정을 주관하는 BIE 실사단의 서울과 부산 실사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제네시스 G80 전동화모델 8대를 비롯해 유니버스(리무진 버스 등) 4대 등 총 12대를 지원합니다.
 
현대차그룹 김동욱 부사장(왼쪽)과 유치위원회 윤상직 사무총장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협력 협약'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차)
 
 또한 현대차그룹은 BIE 실사기간은 물론 2030년 세계박람회 개최지가 결정되는 11월 말까지 그룹 인프라 등을 활용한 유치활동을 통해 부산 유치에 적극 협력키로 했습니다.
 
현대차그룹이 BIE 실사단의 이동을 위해 G80 전동화모델을 지원키로 한 것은 부산세계박람회 주제 및 경쟁국 대비 차별화 포인트를 강조하기 위한 차원입니다.
 
현대차그룹은 G80 전동화모델 제공으로 실사단에게 자연과의 지속가능한 삶과 인류를 위한 기술 등을 추구하는 부산세계박람회 주·부제를 부각할 예정입니다. 
 
현대차그룹은 G80 전동화모델 외에도 실사단 위원과 직원들이 이동 중에도 협의 등의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도록 28인승 리무진 버스 2대와 45인승 일반 버스 2대 등 ‘유니버스’ 4대도 함께 제공합니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