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KG스틸 상반기 영업익 2189억, 전년비 56.2%↑
상반기 영업이익률 두자릿수 안착…외형 확대와 수익성 개선
2022-08-17 10:03:20 2022-08-17 10:03:20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KG스틸(016380)이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액 2조586억원에 영업이익 2189억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상반기보다 각각 38.6%와 56.2% 증가한 기록이다. 영업이익률은 10.6%다. 2분기 매출은 1조758억원, 영업이익 1230억원이다.
 
KG스틸은 "열연강판(HR) 코일, 석도원판(BP), 도료 등의 원자재 가격상승을 판매단가에 반영하기 위한 적극적인 노력이 선행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며 "수익성 중심 글로벌 판로개선 전략을 폈던 것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컬러강판 통합브랜드 '엑스톤(X-TONE)' 신제품 개발을 꾸준히 이어온 영향도 있다. KG스틸은 친환경 바이오매스 도료를 적용한 가전용 컬러강판을 지난 2월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 이밖에 코로나바이러스(HCoV 229E) 확산 방지 성능을 갖춘 '항바이러스 용융아연도금강판(제품명 BioCOT+·바이오코트플러스)'을 국내에서 가장 먼저 개발해 지난 6월 대량 생산에 성공했다.
 
올 상반기 KG스틸은 연결기준 부채비율 135%를 기록했다. 부채비율이 3만8840%에 달했던 지난 2018년에 비해 재무구조가 안정된 모습이다.
 
KG스틸 관계자는 "당사는 미국·일본·태국 등 거점 국가에 위치한 현지법인을 통해 시장 수요에 실시간으로 대응하며 고수익을 낼 수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영업활동에 집중했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와 우수한 제조기술력을 기반으로 시장 수요에 실시간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