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사업 HDC현대EP에 매각
매각 금액 총 385억원…자산·부채·조직 일체 넘어가
입력 : 2021-10-27 17:53:16 수정 : 2021-10-27 17:53:16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SK케미칼(285130)이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폴리 페닐렌 설파이드(PPS) 사업을 HDC현대EP(089470)에 매각한다. 
 
SK케미칼은 27일 이사회를 열고 기능성 폴리머 전문회사 HDC현대EP와 PPS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영업 양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케미칼 본사. 사진/SK케미칼
 
이에 PPS 사업부의 자산과 부채, 조직 등 영업 일체가 HDC현대EP로 넘어간다. 매각 금액은 총 385억원이다.
 
PPS는 고내열성·내화학성 특성이 있어 금속을 대체할 수 있는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으로 꼽힌다. PPS는 경량화를 위해 주로 자동차·전기전자 분야에서 금속을 대신해 사용된다.
 
앞서 SK케미칼은 지난 2013년 PPS 사업에 진출했다. 하지만 섬유용 PPS 판매 부진과 가격 경쟁 심화 등의 영향으로 지난해 615억원의 적자를 기록한 바 있다. 
 
SK케미칼은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의 통화에서 "그린케미칼 비즈 부분의 수익성을 개선하고 친환경소재사업 중심의 비즈 포트폴리오 재편을 위한 결정"이라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