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GS글로벌 손잡고 해외 시장 확장
입력 : 2020-12-01 17:17:08 수정 : 2020-12-01 17:17:0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클라우드는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해외 시장 확대를 위해 GS글로벌과 협약을 체결하고, 글로벌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1일 밝혔다. 
 
두 회사는 먼저 동남아시아 국가를 목표로 클라우드 진출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GS글로벌은 네이버클라우드와 협의해 해외시장 파악·개척, 해외 고객 발굴 등을 수행한다. 네이버클라우드는 GS글로벌이 개척한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글로벌 특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기술영업 지원, 사업 수행, 유지보수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네이버클라우드와 GS글로벌은 현지 클라우드 관리 서비스 기업(MSP) 구축, 합작사(JV) 설립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한 클라우드 사업 확대를 계획 중이다.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투자·지원도 공동으로 수행할 방침이다.
 
박원기 네이버클라우드 대표이사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한국 기업이 만든 클라우드 중 가장 많은 글로벌 리전 서비스를 제공하며 충분한 경쟁력을 갖췄다"며 "한국 클라우드의 세계화를 위해 GS글로벌과 손잡고 협력 방안을 지속해서 논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GS글로벌과 업무협약을 맺고 해외 시장 진출을 가속한다. 사진/네이버클라우드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