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AI격차가 공부격차’ 광고 공개
입력 : 2020-12-01 15:54:11 수정 : 2020-12-01 15:54:11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웅진씽크빅(095720)이 신동엽과 소이현을 모델로 한 초등 전과목 AI학습 ‘웅진스마트올’ 광고를 TV와 유튜브에 공개한다고 1일 밝혔다.
 
웅진씽크빅의 'AI격차가 공부격차 스마트올 광고'. 자료/웅진씽크빅
 
이번 광고는 ‘AI격차가 공부격차’를 주제로 웅진스마트올의 차별화된 AI학습을 통해 코로나19 이후 벌어지는 학습격차 고민을 해결하고 자기주도학습을 실천하는 내용을 담았다. 광고모델로 선정된 신동엽과 소이현은 자녀교육을 고민하는 학부모 대표이자 튜터로 출연해 AI기반 맞춤학습인 웅진스마트올의 장점을 전달한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웅진스마트올은 AI를 활용해 아이의 학습수준과 습관을 분석해 모르는 문제만 짚어줘 최적의 학습성과를 낼 수 있도록 돕는 것이 특징"이라며 "학부모들과 교육 공감대를 형성하며 웅진스마트올의 메시지를 잘 전달할 수 있도록 광고모델 신동엽, 소이현과 함께 다양한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