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아주캐피탈 인수 의결…비은행 부문 강화
입력 : 2020-10-23 16:14:21 수정 : 2020-10-23 16:15:18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23일 아주캐피탈 지분 인수를 의결했다. 연내 아주캐피탈과 자회사인 아주저축은행을 편입하면서 그룹 내 비은행 부문 경쟁력을 강화할 전망이다.
 
우리금융은 이날 정기 이사회를 열고 아주캐피탈에 대한 우선매수권 청구권을 행사하기로 의결했다. 빠른 시일 내 국내 사모펀드인 웰투시인베스트먼트와 아주캐피탈 인수 계약을 체결하고, 웰투시인베스트먼트가 보유한 지분 74%를 인수할 예정이다.
 
아주캐피탈이 자회사로 편입되면 아주캐피탈의 100% 자회사인 아주저축은행도 동시에 품을 수 있게 된다. 그동안 5대 금융지주 가운데 우리금융만 캐피탈·저축은행 계열사가 없었는데, 이번 인수로 비은행 부문을 강화하고 다른 계열사들과 연계해 시너지를 낼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시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