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161명 늘어 총 763명…사망자 7명
청도 대남병원서 2명 사망 추가…신천지대구 129명
입력 : 2020-02-24 10:21:30 수정 : 2020-02-24 10:26:59
[뉴스토마토 김하늬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새 161명이 추가로 확인되면서 국내 총 확진자수가 763명으로 늘어났다. 사망자는 총 7명이다.
 
명성교회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이 대량 발생한 경북 청도를 방문한 부목사 1명과 5명의 성도를 자가격리 조치했다. 사진/뉴시스
 
24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날 오후 4시 보다 161명 추가됐다고 밝혔다. 
 
새롭게 확진된 환자 161명은 대구 131명, 경북 11명, 경기 10명, 서울과 경남 각각 3명, 부산 2명, 광주 1명이다. 이들중 신천지대구교회관련은 129명이며 32명은 조사중이다.
 
추가 확인된 사망자는 2명이다. 먼저 6번째 사망자는 23일 사망한 1961년생 남자로 55번쨰 환자다. 7번쨰 사망자는 1958년생 남자로 286번쨰 환자다. 두 환자 모두 청도 대남병원 사례다.
 
세종=김하늬 기자 hani487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하늬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