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강명연

unsaid@etomato.com

고민하겠습니다
산림청 '전국 산사태방지 관계관 회의' 개최

여름철 집중호우·태풍 대응체계 논의…산사태예방지원본부 운영

2019-06-13 14:06

조회수 : 1,76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강명연 기자] 산림청은 집중호우와 태풍에 대비하기 위해 정부대전청사에서 '2019년 전국 산사태방지 관계관 회의'를 개최했다.
 
13일 산림청에 따르면 회의에 참석한 국방부, 국토교통부, 기상청, 전국 지자체 등 유관기관 담당자 50여명이다. 이들은 본격적인 우기 전 기관별 산사태 방지 대책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유관기관 협업 방안 등을 논의했다.
 
13일 열린 전국 산사태방지 관계관 회의에서 박종호 산림청 차장(왼쪽에서 세번째)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또 강원도 동해안 산불피해지역의 2차 피해 예방과 함께 지난해 집중호우와 태풍 '콩레이' 피해가 발생한 경북·경남지역의 복구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박종호 산림청 차장은 "산사태로 인명·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과 신속한 대응,복구 지원을 강화하겠다"며 "산사태 취약지역과 태양광 발전시설, 자연휴양림을 비롯한 다중이용시설 등을 중심으로 사전 위험요인을 점검하고 주민 대피체계를 구축해 태풍과 집중호우에 적극 대비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 여름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겠지만 국지성 집중호우가 예상되고, 태풍 1∼3개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산림청은 여름철 국지성 집중호우 등에 따른 산사태 취약지역 대응을 위해 10월 15일까지 산사태예방지원본부를 운영한다. 태풍·집중호우 등 기상상황에 따라 주의·경계·심각 등 상황단계별로 24시간 비상근무 체계를 유지하고, 산사태 발생시에는 원인조사단을 파견해 신속한 조사·복구 추진에 나설 계획이다.
 
세종=강명연 기자 unsaid@etomato.com
 
  • 강명연

고민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