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주용

rukaoa@etomato.com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이해찬 "정치권 정신 장애인 많다" 발언 공식 사과

민주당 장애인위원회 발대식서 발언 논란…"폄하 의도 전혀 없어"

2018-12-28 22:02

조회수 : 5,87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28일 민주당 장애인위원회 발대식에서 장애인 비하로 해석될 수 있는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장애인 여러분을 폄하할 의도는 전혀 없었으나, 장애인과 그 가족들에게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깊은 유감을 표하며 죄송스럽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사과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사과문을 통해 "축사 중에 최근 유튜브나 SNS를 통해 허황된 가짜 뉴스를 퍼뜨리는 일부 정치인들의 행태를 비판하는 과정에서 장애가 있다는 비유를 들어 언급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이 대표는 당 중앙당사에서 열린 전국 장애인 위원회 발대식 축사에서 "정치권에 와서 말하는 것을 보면 저게 정상인가 싶을 정도로 그런 정신 장애인들이 많이 있다"면서 "그 사람들까지 우리가 포용하기는 좀 쉽지 않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물론 선천적인 장애인도 있지만 후천적으로 된 분들이 많아 저도 놀랄 때가 있다. 그런 신체장애인보다 더 한심한 사람들은"이라고 말을 이어가다가 발언이 부적절하다고 생각했는지 바로 "제가 말을 잘못했다"고 급히 수정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28일 오후 당 중앙당사 2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전국장애인위원회 발대식 및 임명장 수여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