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조문식

journalmal@etomato.com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이재명 "광풍 불어도 진실은 드러나고 정의는 빛 발할 것"

"기소된 사건 진실 규명, 법정에 맡기고 오로지 도정에만 집중"

2018-12-11 15:58

조회수 : 1,374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는 11일 검찰이 자신을 선거법 위반 및 직권남용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한 것에 대해 “안타깝지만 예상했던 결론이라 그렇게 당황스럽지는 않다”며 “오히려 조폭설, 스캔들, 일베, 트위터 사건 등 온갖 음해가 허구라고 밝혀진 것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도청에서 입장을 발표하면서 “광풍이 분다고 해도 실상은 변하지 않는다. 고통스럽고 더디겠지만 진실은 드러나고 정의는 빛을 발할 것”이라며 “이제 기소된 사건의 진실 규명은 법정에 맡기고 지금부터 오로지 도정에만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지금 이 순간에도 온갖 영역에서 날뛰는 적폐를 청산하고 공정사회, 대동세상을 만들려는 촛불의 열망은 꺼지지 않을 것”이라며 “나라를 위난으로 이끈 친일 분단 적폐 세력을 역사의 뒤안길로 밀어내고 촛불정부를 성공시켜서 민주공화국을 만드는 것은 우리 모두의 책임”이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현 정부의 성공과 함께 더불어민주당의 단결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그는 “지금까지 대선 승리와 문재인정부 성공을 위해서 최선을 다했던 것처럼 앞으로도 촛불정부의 성공을 경기도에서 든든하게 뒷받침하겠다”고 제시했다. 또 “당은 국민과 당원의 것이고, 대의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중요한 장치다. 촛불정부를 성공시키고 가짜보수에 기여한 기득권의 준동을 막는 것도 민주당만이 가능하다”고 했다.
 
이 지사는 “우리 안에 침투한 분열세력과 이간계를 경계해야 한다. 호불호와 작은 차이를 넘어서 단결해야 한다”며 “저는 여전히 자랑스러운 민주당의 당원이다. 평범한 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맡은 바 소임에 최선을 다하고 당에 누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지난달 24일 경기 성남시 수원지방검찰청 성남지청에서 ‘친형 강제입원’과 ‘검사 사칭’ 등 그동안 제기된 의혹 관련 조사를 받기 위해 검찰로 들어서는 모습. 사진/뉴시스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