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재홍

maroniever@etomato.com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금융투자상품 가입시 서식 간소화된다

2017-01-04 06:00

조회수 : 1,08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재홍기자] 금융당국이 금융소비자의 편의를 위해 거래서식 간소화에 나선다. 
 
금융감독원은 ‘금융거래 서식 및 이용절차 합리화’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금감원은 금융소비자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형식적이고 과다한 가입작성서류를 간소화하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서식 간소화에 대한 구체적인 적용방법을 제시해 업계 전반으로 확산되도록 추진하고, 협회 주도로 이행실태를 자율검검하게 된다.
 
동일 회사에서는 추가 계좌개설 등 모든 가입절차에서 기존 보유정보는 추가기재를 생략할 수 있도록 전산시스템이 개선된다. 또한 고객동의 시 동일 지주그룹 내 계열사 등이 보유한 고객기본정보를 끌어와서 자필기재를 최소화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또한 개인(신용)정보 수집·이용, 조회, 제공 동의서는 필수동의로 통합하는 등 표준안을 마련해 동의항목을 최대한 축소한다. 
 
금감원에 따르면 A증권사의 경우 기존 고객이 추가계좌를 개설할 경우 기 등록된 고객기본정보(주소, 연락처 등)가 변경되지 않았다면 개설신청서에 해당 정보들을 기대할 필요 없이 ‘기존 정보와 동일’에 체크하면 서식작성이 완료된다.  
 
금감원 관계자는 “서식 간소화를 통해 금융소비자에게 별 도움을 주지 못하면서 불편만 가중시킨 확일적이고 형식적인 절차가 개선될 것”이라면서 “모범 사례를 공유해 각 회사의 자율적인 개선을 유도하고 차별적인 서비스 개발을 독려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