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박용준

https://www.facebook.com/yjuns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서울시 온라인 시민제안 ‘천만상상오아시스’ 싹 바뀐다

소셜로그인, 검색엔진 적용 시민주도형 제안 플랫폼 개편

2016-04-10 14:01

조회수 : 5,39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박용준기자] 서울시민이 제안한 아이디어를 정책으로 실현하는 온라인 시민 제안 사이트 ‘천만상상오아시스(http://oasis.seoul.go.kr)’가 시민주도형 제안 플랫폼으로 전면 개편한다.
 
서울시는 천만상상 오아시스 10주년을 맞아 시민 의견과 최신 IT 트렌드를 반영해 이용 편리성을 높여 사이트 개편을 완료해 11일 정식 오픈한다고 10일 밝혔다.
 
정책 제안과 관련된 온·오프라인 정보를 연계하고 집단지성을 모을 수 있는 ‘정책제안’ 메뉴도 신설해 시민참여 폭을 넓힌 것이 핵심이다.
 
천만상상오아시스는 지난 10년간 16만여건의 시민 아이디어를 받아 781건의 정책 실현 여부가 검토한 바 있다.
 
어린이대공원 등에 조성된 ‘반려견 놀이터’, 태양광 발전으로 휴대폰을 충전하는 세종문화회관 앞 ‘태양광 버스정류장’ 등이 정책으로 실현된 대표 사례다.
 
이번에 개편된 천만상상오아시스는 좋은 아이디어가 사장되는 일이 없도록 퇴직공무원이 참여하는 ‘평가단 추천제도(Super-Pass)’를 신설, 시민제안 검토를 강화한다.
 
앞으로는 번거로운 회원가입 절차 없이 페이스북, 트위터 등 소셜 계정 로그인만으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 반응형 웹기술을 적용해 PC·스마트폰·태블릿·노트북 등 어느 기기를 이용하든지 최적화된 화면으로 내용확인이 가능해졌다.
 
그동안 누적된 방대한 시민제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엔진 기능도 도입했다.
 
시민들이 자유롭게 온라인 토론공간을 개설하고 누구든지 토론에 참여해 집단지성을 모을 수 있도록 ‘그룹제안’ 메뉴를 신설했다.
 
그룹제안 토론에서 도출된 결과는 관련 부서에 검토를 요청할 수 있고, 우수활동그룹은 오프라인 토론모임인 ‘시민시장실’ 개최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접수된 시민제안에 대한 검토도 강화해 제안된 아이디어가 열흘간 단 시민투표 5표(기존 10표)만 얻어도 관련 부서로 전달해 좋은 제안이 사장되는 일이 없도록 했다.
 
이밖에 시민제안을 오프라인으로 집대성하는 정책축제인 ‘정책박람회’ 관련 정보도 ‘천만상상오아시스’에서 상시 확인이 가능하다.
 
서울시는 ‘천만상상오아시스’ 새 단장을 기념해 ‘서울을 상생공존의 도시로’라는 주제로 ‘릴레이 테마제안’ 이벤트를 진행해 우수 제안자에게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전효관 서울시 혁신기획관은 “시민들의 정책참여 일상화에 기여하기 위한 것”이라며 “무엇보다 시민들의 참여로 완성되는 사이트인 만큼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시민주도형 제안 플랫폼으로 개편된 천만상상오아시스 화면.사진/서울시

 
박용준 기자 yjunsay@etomato.com
 
 
 
  • 박용준

같이사는 사회를 위해 한 발 더 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