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한동인

bbhan@etomato.com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윤준병 "북 원전 문서, 박근혜 정부 당시부터 검토 "

북한 원전 건설 남북 협력 관련 문서…"아이디어 차원서 단순 검토 내용"

2021-01-31 11:13

조회수 : 2,06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윤준병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북한 원전 건설 관련 산업통상자원부 자료와 관련해 박근혜 정부 당시부터 검토한 자료라고 주장했다.
 
31일 윤 의원은 페이스북에 "최근에 검찰이 공소장에 적시한 530개 문서 목록 중에 220여개는 박근혜 정부 당시 원전국 문서임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 원전 검토 자료는 산자부에서는 향후 남북 경협이 활성화될 경우를 대비해서 박근혜 정부부터 단순하게 아이디어 차원에서 검토한 내부자료라고 했다"면서 "박근혜 정부는 통일대박론까지 주장하지 않았던가"라고 지적했다. 
 
이어 "감사원 및 국민의힘, 보수 언론은 산자부 공무원이 444개 자료를 삭제해 감사를 방해했다고 몰아세웠다"며 "이제 와서 별거가 없으니 북한 원전 검토 자료라는 전혀 다른 건으로 여론을 자극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 언론은 지난 28일 월성 원전 1호기 경제성 평가 조작 의혹 관련 문건을 삭제하는 등 감사원 감사를 방해한 혐의로 기소된 산자부 공무원들의 공소장을 보도한 바 있다.
 
원전 관련 530건 자료 삭제 목록에 '북한 원전 건설 및 남북 에너지 협력' 관련 문건 파일이 다수 포함돼 야권은 '문재인 정부가 대한민국 원전을 폐쇄하고 북한에 극비리에 원전을 지어주려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윤준병 의원이 지난해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에서 열린 중앙환경분쟁조정위원회·국립환경과학원 등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