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 크게 작게 작게 메일
페이스북 트윗터
우리금융, 여자수영 국가대표 김서영 선수 공식 후원
선수와 기업 함께 성장하는 성공 사례로 발전할 것 기대
입력 : 2019-05-29 오후 3:07:19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우리금융지주(316140)가 29일 손태승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은행 본점에서 여자수영 국가대표 김서영 선수와 메인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서영 선수는 지난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개인혼영 200m에서 한국 신기록이자 대회신기록을 수립하며 금메달을, 개인혼영 400m에서는 은메달을 따냈다. 한국 수영선수가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것은 2010년 광저우 대회 박태환 선수와 정다래 선수 이후 8년 만이다. 개인혼영에서는 1982년 뉴델리 대회 여자 200m에서 우승한 최윤희 선수 이후 36년만의 쾌거다. 
 
지난 3월 2019 수영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서는 주 종목이 아닌 자유형 200m에서 한국 신기록을 수립하고 이달 19일 2차 선발전에서는 개인 혼영 200m·400m에서도 좋은 기록으로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출전권을 획득하는 등 올림픽 메달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우리금융지주는 수영 선수로는 163cm의 단신임에도 불구하고 장신의 미국, 유럽선수들과 접전을 벌이며 끊임없이 기록을 경신하는 김서영 선수의 도전정신, 성실성,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스폰서십을 추진했다. 국가대표 선발전이 열리고 있는 김천에까지 가 계약 의사를 타진했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김서영 선수가 광주세계선수권 대회를 넘어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후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29일 우리금융지주가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진행한 ‘여자수영 국가대표 김서영 선수 후원 협약식’에서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사진 왼쪽)과 김서영 선수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지주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신병남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


- 경제전문 멀티미디어 뉴스통신 뉴스토마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