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장관,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망 장애 복구 점검
입력 : 2020-08-13 16:30:00 수정 : 2020-08-13 16:3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사진)은 13일 KT 과천 망관제센터를 방문해 최근 계속된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망 장애 및 복구현황과 통신재난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과기정통부는 최근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망 피해 예방을 강화하기 위해 정보통신사고 위기경보를 지난달 30일 관심단계에서 이달 4일 주의단계로 격상하고, 통신사와 함께 통신망 장애에 대한 대응·복구를 추진해왔다.
 
집중호우가 발생한 지역에 정전, 침수 등으로 이동통신기지국 등에 일부 피해가 발생했지만, 대부분 신속한 대응으로 복구가 이뤄지고 있다고 과기정통부는 설명했다. 
 
KT 과천 망관제센터는 KT의 전국 통신망의 이상 유무를 감시하고, 기지국 출력상향, 통신망 우회복구 등 장애 대응을 지시하는 역할을 하는 곳으로서 통신재난 대응의 중심이 되는 곳이다. 최 장관은 집중호우로 인한 통신망 피해 및 복구 현황과 통신망 관제 등 대응체계에 대한 보고를 받고, 통신망 관제를 수행하고 있는 KT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최 장관은 "재난발생시 통신서비스는 국민들이 재난정보를 취득하고 긴급대피 등 재난에 대응하는 데 필수적인 서비스"라며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최후의 보루라는 생각으로 통신장애 예방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