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방위백서, 16년 째 "독도는 일본땅"
입력 : 2020-07-14 12:02:17 수정 : 2020-07-14 12:02:17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일본 정부가 발행하는 방위백서에 16년 째 독도가 일본 땅이라는 억지 주장이 실렸다.
 
14일 일본 방위성이 홈페이지에서 공개한 2020년 판 방위백서는  '우리나라 주변의 안전 보장 환경'을 기술하며 "우리나라 고유영토인 북방영토(중국명 댜오위다오)와 다케시마(일본이 주장하는 독도명)의 영토문제가 여전히 미해결인 채 존재하고 있다"고 명기했다.
 
한일 관계 악화를 반영해 한국의 소개 순서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4번째로 격하돼 있다. 당초 소개 순서는 2번째였다.
 
특히 북한에 대해서는 "우리나라를 사거리에 둔 로동(1호)와 스커드ER과 같은 탄도미사일에 대해서는 실용화에 필요한 대기권 재돌입 기술을 획득했다"며 "이들 탄도미사일 핵무기를 탑재해 우리나라를 공격하는 능력을 이미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기술했다.
 
일본 방위성 홈페이지. 사진/뉴시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