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포토북 출시…"가족들의 추억을 마음에 담는다"
포토북 업계 1위 스냅스와 제휴…AI 추천으로 간편하게 편집·제작
입력 : 2020-07-12 09:00:00 수정 : 2020-07-12 09:0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KT가 지난달부터 진행 중인 홈코노미 캠페인의 일환으로 구독형 포토북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가족통신비 한눈에 보기, 가족폰 이어쓰기에 이은 세 번째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선보인 포토북 서비스는 월정액 요금을 내고 이용하는 정기 구독형 서비스다. 배송료 포함 월 5000원의 이용료를 내면 매달 포토앨범 한 권과 함께 내가 제작한 앨범을 올레tv로 감상할 수 있다. 
 
KT 포토북 서비스는 국내 포토북 업계 1위 스냅스와 제휴해 제공한다. 사진 표현에 최적화된 6색 색상 조합을 적용해 인쇄 품질이 뛰어나며, 인공지능(AI) 편집 기능을 제공해 누구나 쉽게 제작할 수 있다. 스마트폰에 있는 사진을 AI 사진 편집앱이 분석해 22장의 사진을 자동 추천해주는 방식이다. 추가로 자신이 원하는 사진을 직접 선택하거나 텍스트 입력을 통해 사진에 대한 설명을 자유롭게 남길 수 있다.
 
또한 올레tv로 디지털 포토북을 감상하고, 4대까지 공유할 수 있어 가족, 지인들과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올레tv를 연동한 후 리모콘에서 '#4747+확인'을 누르거나 음성인식으로 '포토북'을 발화하면 저장된 사진을 바로 볼 수 있다. 단순히 포토북만 받아보는 것이 아니라 집안에 있는 TV에서도 추억을 나눌 수 있다. 
 
KT 모델들이 가족, 연인, 반려동물 등 스마트폰에 간직해 놓은 소중한 추억을 사진앨범과 올레tv 디지털 포토북으로 감상할 수 있는 ‘포토북’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포토북은 멤버십 혜택 적용 및 간편한 이용을 위해 멤버십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제공한다. 멤버십 앱에서 포토북 가입 후 사진 편집기만 설치하면 된다. 단 아이폰 단말은 15일부터 이용 가능하다. 
 
KT는 포토북 출시를 기념해 첫 달 이용료는 무료로 제공(포인트 1000점 차감)하며, 두 번째 달부터는 월 10% 할인 가격인 4500원에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성환 KT 5G·GiGA사업본부장 상무는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맞아 고객들의 비대면 소비에 도움이 되는 포토북 서비스를 멤버십 혜택으로 마련했다"며 "KT의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홈코노미 캠페인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달 12일 시작한 홈코노미 캠페인 첫 프로그램 가족통신비 한눈에 보기는 일 평균 1만명 이상의 고객들이 가입하며 20일만에 누적 이용자가 20만명을 넘어섰다. 가족폰 이어쓰기는 10대 이하 고객과 50대 이상 고객이 전체 이어쓰기 고객의 약 6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