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이가흔·천인우 러브라인 갈등 최고조
입력 : 2020-07-02 14:12:03 수정 : 2020-07-02 14:12:03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3’가 이가흔, 천인우 등 러브라인 갈등이 최고조에 달하면서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하트시그널3’의 시청률은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 2.467%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주에 이어 2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기록이다. 해당 방송의 분당 최고 시청률은 2.895%.
 
화제성 역시 굳건했다. ‘하트시그널3’ 6 4 TV 화제성 부문에서도 전체 1위를 차지, 비드라마 부문에서는 8주 연속 화제성 1위를 달성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1 2일 제주도 여행에서의 마지막 하루가 그려졌다. 최종 선택을 앞둔 입주자들이 적극적으로 속마음을 드러내면서 러브라인에도 변화가 생겼다. 러브라인 갈등이 최고조에 달하면서 그들의 최종 선택에 대한 관심 역시 뜨거워지고 있다.
 
최종 선택까지 남은 시간은 단 3, 끝까지 예측할 수 없는 그들의 시그널은 어떤 결말을 맺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하트시그널3 이가흔 천인우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