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태양광 스마트 원격관제 사업 추진
관리자동화시스템 기업 이엘과 협력…eMTC 기술 활용
입력 : 2020-05-31 09:00:00 수정 : 2020-05-31 09: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KT는 지능형 산업용 원격단말장치 제조사 이엘과 'eMTC 기반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협력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eMTC란 이동성과 긴 배터리 지속 기간을 보유한 사물인터넷(IoT) 전용 통신 기술이다.
 
KT와 이엘은 eMTC 기술을 활용한 태양광 스마트 원격관제 사업을 추진한다. 태양광 발전소 인버터에 이엘의 IoT 단말기를 설치하고, KT eMTC 네트워크를 이용해 태양광 전력량 및 인버터 고장 유무를 원격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다. KT는 지난 28일부터 김제, 나주 지역에 eMTC 통신 모듈을 탑재한 태양광 스마트 원격단말 설치를 시작했고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스마트 하천관리 △농업용 배수 펌프장 △교통 시설물 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 eMTC 네트워크를 적용하며 협업할 예정이다.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는 "이번 협약으로 eMTC 통신 기술을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에 적용하고 서비스 지역 확대와 다각적 사업을 모색할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며 "KT는 다양한 분야의 IoT 파트너와 협업해 IoT 산업의 혁신을 주도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KT는 지능형 산업용 원격단말장치 제조사 이엘과 '스마트 원격 관제 사업협력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현석 KT 디바이스사업본부장 전무(사진 왼쪽)와 안종율 이엘 회장. 사진/KT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