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트룩시마' 브라질 출시
주력 3개 품목 중남미 최대 시장 진출 성공
입력 : 2020-05-27 15:06:17 수정 : 2020-05-27 15:06:17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혈액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를 브라질에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로써 셀트리온헬스케어는 3개 주력 바이오시밀러 모두를 중남미 최대 시장 브라질에서 판매하게 됐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이달 초 브라질 3개 주정부에서 개최된 리툭시맙 입찰에서 경쟁사들을 제치고 낙찰에 성공했다. 회사는 해당 주정부들과의 공급 계약을 마무리 짓고 다음달부터 향후 1년 간 이들 지역의 공공시장에서 트룩시마를 독점 판매하며 브라질 시장 확대에 본격 돌입할 계획이다.
 
트룩시마는 중남미에 출시된 리툭시맙 바이오시밀러 가운데 유일하게 미국식품의약국(FDA)과 유럽의약품청(EMA) 모두에서 승인을 받은 의약품이다. 특히 유럽에서는 오리지널 의약품 보다 많이 처방되고 있을 정도로 검증된 의약품인 만큼 미국, 유럽 의약품 시장의 영향을 많이 받는 중남미 지역에서의 활약이 기대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의 브라질 법인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직판을 위해 마케팅, 영업 인력을 확충했으며, 트룩시마 론칭과 동시에 다수의 입찰에 성공하면서 이미 수익성을 확보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 말까지 현지 법인 인력을 대폭 확충해 다른 제품들까지 직판을 확대할 예정으로 브라질에서 더욱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높은 실적을 달성할 계획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브라질은 중남미 시장의 절반을 차지하는 핵심국가로 이번 트룩시마 출시가 칠레, 에콰도르 등 주변 국가들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마케팅 활동이 제한되고 있는 힘든 상황에도 불구하고 순수 현지 법인의 역량으로 경쟁사들을 제치고 브라질 주정부 입찰에 승리하며 직판 경쟁력을 입증한 만큼 이를 발판 삼아 향후 입찰을 앞둔 중남미 지역들에서도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혈액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를 브라질에 출시했다. 사진/셀트리온헬스케어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