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태국에 IPTV 서비스 수출…240억 규모
IPTV 솔루션·서비스 운영 기술 등 서비스 일체 제공
입력 : 2020-04-05 09:00:00 수정 : 2020-04-05 09:00:00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KT가 태국에 인터넷(IP)TV 서비스 수출에 나선다. IPTV 솔루션부터 서비스 운영기술, 개통·품질 관리 솔루션 등 서비스 일체를 제공한다. 
 
KT는 5일 태국 자스민 그룹의 IPTV 사업자인 3BB TV와 태국 내 IPTV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240억원 규모의 IPTV 서비스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자스민 그룹의 그룹사인 TTBB는 지난해 9월 KT와 IPTV 컨설팅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영우 KT 글로벌사업본부장 상무와 수폿 산얍피시쿨 3BB TV 사장이 화상회의를 하며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KT
 
KT는 3BB TV가 태국에 IPTV 서비스를 하반기에 상용화 할 수 있도록 IPTV·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솔루션, 콘텐츠 전송망(CDN)·네트워크 최적화 기술, 광고·쿠폰·검색·추천 서비스 및 셋톱박스 관리, 엔드투엔드 서비스 품질관리 솔루션 등 IPTV 사업 전반에 관한 기술을 공급한다.
 
태국 현지 환경에 최적화된 IPTV 솔루션 공급과 함께 KT 특유의 고객 관점 미디어 콘텐츠 구성 및 사용자환경(UI)·사용자경험(UX) 정체성도 반영해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대한민국 1등 IPTV역량을 글로벌 사업에 활용, 미디어 관련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아시아 대표 글로벌 미디어 전문 기업으로 입지를 다진다는 목표다.
 
이번 계약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출장 및 대면 회의가 불가능해 수시로 컨퍼런스콜 및 화상회의를 통해 미팅을 진행하며 서면으로 체결했다. 서비스 상용화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국내에서 솔루션 개발을 바로 진행했으며, 코로나19가 안정화되는 시점에 맞춰 태국 현지에 솔루션 설치 및 관련 시험을 진행하는 등 사업 일정에 지장을 주지 않을 방법을 지속적으로 강구하고 있다.
 
김영우 KT 글로벌사업본부장 상무는 "KT가 그 동안 쌓아온 IPTV 역량을 글로벌 시장에서도 각인시킬 수 있는 좋은 기회이고, 3BB TV가 태국 IPTV 시장에서 1위 사업자로 도약할 수 있도록 일조할 것"이라며 "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IPTV 서비스가 반드시 필요한 전 세계 인터넷 사업자 등과 협력해 글로벌 미디어 전문기업으로 발돋움 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