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의혹’ 김건모, 경찰 출석해 12시간 조사…“성실히 답변했다”
변호인 “추측과 다른 여러 사실 있다”
입력 : 2020-01-16 09:45:04 수정 : 2020-01-16 09:45:04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성폭행 혐의로 고소된 가수 김건모가 경찰에 출석해 12시간 가까이 조사를 받았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5일 오전 1022분께 김건모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를 한 후 이날 오후 10 15분쯤 귀가 시켰다.
 
조사를 마치고 나온 김건모는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려서 진심으로 죄송하다. 경찰에서 상세히 답변했고, 하루빨리 진실이 밝혀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건모는 또추후 또 원하시면 또 조사받을 마음도 있다. 항상 좋은 일이 있다가 이런 일이 있어 굉장히 많이 떨린다고 말했다.
 
김건모 측 변호인은많은 분이 추측하고 상상하는 것들과 다른 여러 사실이 있다. 처음 이 문제를 제기한 분들의 말씀과 다른 여러 자료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한편, A씨는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자신이 유흥업소에서 일하던 시절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건모의 소속사는 A씨에 대해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및 무고 혐의 고소장을 제출했다.
 
김건모. 사진/뉴시스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