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일리, 존박과 듀엣 성사…'페이스 타임’ 오는 18일 발매
“로맨틱 감성 선사 예정”
입력 : 2019-12-16 10:43:47 수정 : 2019-12-16 10:43:47
[뉴스토마토 유지훈 기자] 싱어송라이터 헤일리가 존박과 듀엣송을 발표한다.
 
팝뮤직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헤일리는 오는 18일 새로운 싱글 '페이스 타임(Face Time)'을 발표하고 팬들과 만난다.
 
앞서 유승우와 입을 맞춘 '럽스타그램'으로 본격적인 한국 활동을 알렸던 헤일리는 신곡 '페이스 타임'으로 연말에 설렘을 더할 계획이다. 특히 감미로운 목소리로 리스너들을 사로잡은 존박이 피처링에 참여해 사랑스런 감성을 더욱 끌어올렸다.
 
여기에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녹아든 담긴 아리아나 그란데의 '산타 텔 미(Santa Tell Me)' 커버 영상 오픈에 이어, 존박과 호흡을 맞춘 헤일리의 신곡 소식까지 전해지면서 팬들의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팝뮤직엔터테인먼트는 "'럽스타그램'이 사랑을 시작하는 일명 ''의 감성을 담았다면, '페이스 타임'에서는 한층 로맨틱한 분위기를 그려낼 예정"이라면서 "곧 발매될 헤일리의 새로운 싱글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헤일리는 9살 때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성악과 피아노를 배우고 현재 뉴욕 콜게이트 대학에서 음악과 작곡을 전공한 싱어송라이터다. 지난 2018 tvN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3:비긴즈' OST '어디서 뭐해요'로 참여해 눈길을 끌었으며 미국에서부터 'TRULY', 'BURNING', 'SNOW DROPS', 'Never Fall Again' 등 자신의 결과물을 꾸준히 발표했다.
 
헤일리, 존박. 사진/팝뮤직엔터테인먼트
유지훈 기자 free_fro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지훈

듣고, 취재하고, 기사 쓰는 밤도깨비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