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강변센트럴자이, IFLA 어워드 우수상
입력 : 2019-11-11 15:20:30 수정 : 2019-11-11 15:20:30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GS건설은 자사가 시공한 미사강변센트럴자이가 세계조경가협회(International Federation of Landscape Architects, 이하IFLA)가 주관하는 ‘IFLA 어워드(Award) 2019’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IFLA는 70여개 회원국을 보유한 국제적인 조경가 단체로 지난 1948년 창설됐다. IFLA는 회원국에서 시공된 건축물 중 환경의 질적 이익을 증대시킨 공공 또는 민간의 환경프로젝트를 선정해 시상한다. 조경분야에서는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꼽힌다. 
 
미사강변센트럴자이는 주거부문에서는 국내 업체 중 유일하게 수상했다. 하버드대학원 조경학과의 니얼 커크우드 교수와 GS건설이 협업해 미래 기후변화 대응형 생태 조경을 이 단지에 도입했다. 단지 외곽에 완충 녹지대를 조성하고 단지 내 커뮤니티 조경 공간을 다양하게 마련하는 등 자연친화적 설계에 힘썼다는 평가다.
 
GS건설 관계자는 “미사강변도시의 자연친화적인 느낌을 살리기 위해 인공적인 조경을 최대한 배제했다”라며 “한남3구역 재개발 사업장인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에서도 세계적인 조경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미사강변센트럴자이 전경. 사진/GS건설
 
GS건설 CI. 이미지/GS건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