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케이팝’ 등 한류 활용해 ‘엑스붐’ 마케팅
입력 : 2019-07-29 10:44:35 수정 : 2019-07-29 10:44:35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LG전자는 주 인도 한국문화원과 ‘LG 케이팝 경연대회 2019’를 주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음악과 춤이 일상인 인도 문화를 고려해 LG 엑스붐 오디오의 마케팅 활동은 물론 지속적인 대회 후원으로 인도 오디오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의도다. 
 
‘LG 케이팝 인도 경연대회 2019’는 참가 신청자만 약 3500명에 달해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됐다. 이 대회는 온라인 동영상으로 사전 예선을 치른 후 지난달 2일부터 이달 7일까지 뉴델리, 벵갈루루 등 전국 15개 도시에서 지역 예선을 진행해 각 지역 대표팀을 선발했다.
 
선발된 15개 지역 대표팀은 지난 27일 인도 뉴델리 대규모 경기장인 ‘타카토라 스타디움(Talkatora Stadium)’에서 최종 결선을 치러 우승 팀을 가렸다. 대회 우승 팀은 매년 10월경 경상남도 창원에서 열리는 ‘창원 케이팝 월드 페스티벌’의 인도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LG전자는 공연장 내 강력하면서도 고음질을 구현하는 프리미엄 오디오 ‘LG 엑스붐’ 체험 부스를 마련했다. 공연을 즐기러 온 관람객들에게 고음질 사운드로 케이팝 음악을 틀어주며 큰 호응을 얻었다. 현장에서는 케이팝 음악에 맞춰 실제 안무를 따라 하는 등 흥겨운 춤을 추며 대회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LG 엑스붐 체험 부스에는 △앰프와 스피커를 하나로 일체화한 ‘원바디 미니 오디오’ △블루투스로 연결해 음악을 재생하는 ‘무선 스피커’ 등을 전시했다.
 
LG전자는 주 인도 한국문화원과 'LG 케이팝 경연대회 2019'를 주최했다. 사진/LG전자
 
인도에서 흥행하고 있는 ‘원바디 미니 오디오’는 LG전자 독자 오디오 기술에 인도 특화 음향 효과 ‘베이스 블라스트 플러스(Bass Blast Plus)’를 적용해 파워풀한 중저음을 선호하는 인도 고객들에게 최적의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 제품은 스마트폰 및 마이크를 연결해 노래방 장비처럼 사용할 수 있는 가라오케 기능, 음악 비트에 맞춰 변화하는 컬러 조명, 휠을 돌려 스크래치 음을 내는 스크래칭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해 파티 분위기 조성에 뛰어나다.
 
또 휴대성이 좋은 ‘무선 스피커’는 LG전자 독자적인 오디오 기술에 명품 오디오 브랜드 ‘메리디안(Meridian)’의 뛰어난 고음질 음향 기술을 더해 최적의 사운드를 구현한다. 이 제품은 음성인식 비서 서비스인 구글의 ‘구글 어시스턴트’와 애플의 ‘시리(Siri)’를 연동해 간편한 음성명령으로 음악 재생이 가능하다.
 
김기완 LG전자 인도법인장 부사장은 “‘LG 케이팝 경연대회 2019’가 인도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펼칠 수 있는 행사가 되길 기대한다”라며 “음악과 춤을 사랑하는 인도 고객들에게 LG 엑스붐 오디오의 프리미엄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는 체험 마케팅 활동을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고객들은 LG베스트샵 강남본점, 대치본점, 강서본점 등에서 ‘LG 엑스붐’ 무선 스피커를 체험해볼 수 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