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여름철 전력 안정 최선…강풍 취약설비 점검"
8일 서울복합화력발전소 방문, 발전소 안정 운영 지시
입력 : 2019-07-08 11:00:00 수정 : 2019-07-08 11:00:00
[뉴스토마토 이진성 기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전력 유관기관 기관장과 임직원 모두 긴장감을 낮추지 말고 여름철 전력수급 안정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8일 서울복합화력발전소를 방문해 여름철 전력수급 안정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뉴시스
 
성윤모 장관은 8일 서울복합화력발전소를 방문해 전력거래소·한국전력 등 전력 유관기관장과 여름철 전력수급 대비현황을 논의한 자리에서 이같이 강조했다.
 
성 장관은 "올 여름 피크시 공급능력 9833만㎾와 함께 추가 예비자원 904만㎾를 확보해 안정적 전력수급이 예상된다"면서도 "최근 이상기후가 일상화되고 있는 만큼, 폭염으로 인한 냉방수요는 언제든 예상치를 뛰어넘을 수 있다"고 철저한 대비를 주문했다. 성 장관은 특히 "호우·강풍으로 인한 송·배전설비 고장이 발생하지 않도록 취약설비에 대한 선제적인 점검·조치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한전은 태풍취약 송·배전설비 보강에 851억원을 투자해 고장·정전에 대비하고, 산악지역 배전설비 201만개소 전수 점검·조치도 7월중 완료할 계획이다. 
 
이날 성 장관은 회의 후 서울복합 1·2호기 현황을 보고받고 지하 발전소 설비 및 중앙제어실을 직접 점검했다. 성 장관은 "8월말 준공 예정인 1호기는 아직 정식 공급능력에는 포함되지 않았지만, 7월 4주 시운전 개시 이후로는 언제든 100% 출력이 가능하므로 피크시 전력수급 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준비해 달라"면서 "6월말 상업운전을 개시한 2호기도 가동 초기에 고장이 발생하지 않도록 안정적인 운영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세종=이진성 기자 jinl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진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