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뉴스 자체 편집 없앤다…AI 추천 알고리즘으로 대체
입력 : 2019-04-02 14:56:41 수정 : 2019-04-02 14:56:41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는 뉴스 서비스에서 네이버 자체 편집 영역을 없앤다고 2일 밝혔다. 오는 4일부터 'PC 뉴스홈 상단 기사(이 시각 주요 뉴스)'와 '기존 버전 모바일 네이버 첫 화면의 기사'는 네이버 인공지능(AI) 추천 시스템 '에어스(AiRS)'의 알고리즘 기반 자동 추천 기사로 대체된다.
 
네이버는 지난 2017년 2월 모바일 네이버 서비스 첫 화면에 '에어스 추천 뉴스' 영역을 선보이며 뉴스 편집 자동화를 시작했다. 앞으로 네이버 뉴스 서비스는 이용자가 '구독'한 언론사가 직접 편집하는 영역과 에어스를 통한 추천으로 이뤄진 개인화 영역으로 구성된다.
 
PC 뉴스홈 상단과 기존 버전 모바일 네이버 첫 화면에는 언론사가 실시간으로 주요하게 다루는 내용 중 이용자가 관심 가질 기사가 묶음(클러스터링) 형태로 추천된다. 이용자 콘텐츠 소비 성향에 따라 △클러스터링 주제 △클러스터링 주제 순서 △각 클러스터링의 대표 기사 등이 개인별로 다르다. 로그인 하지 않은 이용자에게는 전체 이용자의 관심사가 반영된 기사 클러스터링이 보인다.
 
'속보' 영역을 신설해 네이버 뉴스 콘텐츠 제휴 언론사가 직접 선정한 주요 속보 기사를 확인할 수 있게 했다. 각 언론사는 주요 속보를 지정해 노출할 수 있다.
 
유봉석 네이버 서비스운영총괄 리더는 "뉴스 편집 자동화는 기술을 바탕으로 사람과 정보, 사람과 사람을 직접 연결하는 네이버 본연의 가치에 부합하는 것"이라며 "네이버는 이용자가 평소 관심 있는 주제에 대한 다양한 매체 기사를 편리하게 접하고, 선택한 매체의 편집 가치를 그대로 전달받을 수 있는 플랫폼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말했다.
 
기존 네이버 첫화면의 뉴스 자동 편집. 사진/네이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