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 뉴모스템 미국 임상 1·2상 종료
미숙아 사망 주요 원인인 기관지폐이형성증 치료제
입력 : 2019-01-08 10:57:10 수정 : 2019-01-08 10:57:10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메디포스트는 미숙아 기관지폐이형성증 치료제 '뉴모스템'의 미국 임상 1·2상이 종료됐다고 8일 밝혔다. 
 
뉴모스템은 동종 제대혈(탯줄 내 혈액) 유래 중간엽줄기세포를 주성분으로 하며 기관지폐이형성증(BPD)의 예방과 치료를 목적으로 한다. 기관지폐이형성증은 인공환기요법과 산소치료를 받았던 미숙아 환자에서 발생하는 만성 폐질환으로 미숙아 사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다. 지금까지 뚜렷한 치료제가 없는 상황이다.
 
메디포스트는 지난 2014년 9월 미국 임상 1·2상 승인을 획득한 후 2016년 6월 12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투여를 실시했다. 환자를 저용량과 고용량으로 분류하고 기도내 삽관을 통해 1회 투여한 뒤 20개월까지 추적관찰을 통해 용량별 안전성을 확인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7년 12월부터 임상 2상을 추가 진행하고 있으며, 종료되는 대로 희귀의약품 지정을 신청해 조건부 품목허가를 획득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