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랩스·쏘카, 운전자 보조기술·정밀지도 협력 MOU 체결
입력 : 2018-11-14 09:58:01 수정 : 2018-11-14 09:58:0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랩스는 카쉐어링 기업 쏘카와 운전자 보조기술·정밀지도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MOU로 네이버랩스와 쏘카는 각 회사의 역량을 결합해 시너지를 낼 방침이다. 네이버랩스는 ▲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ADAS)·차세대 내비게이션 사업 발굴 ▲정밀 지도 개발 등을 담당한다. ADAS는 운전자 부주의로 인한 사고 가능성을 줄이는 시스템으로 차로 이탈·충돌 경보, 교통표지판 인식 등 기능을 갖췄다. 네이버랩스는 자율주행기술 노하우를 ADAS로 구현해 쏘카의 안전운행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정밀지도·위치인식 플랫폼 'xDM'과 쏘카 차량을 연동해 실제 교통상황을 실시간으로 보여주는 '다이내믹 지도'를 구현할 계획이다. 쏘카는 공유차량 데이터를 네이버랩스에 공유해 자율주행과 정밀지도 기술의 발전에 기여할 방침이다.
 
송창현 네이버랩스 대표는 "쏘카와의 협력을 통해 자율주행·정밀지도 기술을 발전시킬 기회를 얻었다"며 "일상과 기술을 연결해 기술의 가치가 발현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랩스는 카쉐어링 기업 쏘카와 운전자 보조기술·정밀지도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사진/네이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