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글로벌 매출 증가…영업익 96억
매출 594억…전년비 26%↑
입력 : 2018-08-10 09:38:08 수정 : 2018-08-10 09:38:08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오위즈가 글로벌 매출 증가로 올 2분기 개선된 성적표를 받았다.
 
네오위즈는 올 2분기 매출594억원, 영업이익 96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공시했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2분기 대비 각각 26%와 172% 증가했다.
 
해외매출은 322억원으로 같은 기간 112% 늘었다. 모바일 전략 역할수행게임(RPG) '브라운더스트'의 일본에서 흥행과 온라인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블레스'의 스팀 진출이 반영됐다. 브라운더스트는 지난 3월 일본에 출시됐고 지난 2일 태국,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등 동남아 6개국 서비스를 시작했다. 지난 5월 스팀에 출시한 블레스는 출시 초기 판매 순위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국내 매출은 272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5% 줄었다. 브라운더스트와 '노블레스 위드 네이버 웹툰' 매출이 감소했다. 회사는 최근 '고스톱2018'의 유료 버전인 '고스톱2019 프로'를 출시했다.
 
문지수 네오위즈 대표는 "자체 지식재산권(IP) 게임이 선전하며 해외에서 의미 있는 실적을 달성했다"며 "하반기에는 플랫폼 다변화 등 외형적 성장과 함께 지속 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네오위즈는 올 2분기 매출594억원, 영업이익 96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공시했다. 사진/네오위즈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