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10선 탈환…미중 무역분쟁 우려 해소
코스닥, 이틀 연속 1% 강세
입력 : 2018-07-13 16:28:45 수정 : 2018-07-13 16:28:45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코스피가 미중 무역분쟁에 대한 우려를 걷어내고 2310선 탈환에 성공했다. 코스닥은 2거래일 연속 1%대 강세를 이어가며 820선에 안착했다.
 
13일 한국거래소에서 코스피는 전일보다 25.84포인트(1.13%) 오른 2310.90에 거래를 마쳤다. 종가기준으로 코스피가 2300포인트를 웃돈 것은 10거래일 만이다. 이날 외국인투자자가 2249억원 순매수하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반면 개인은 1369억원, 기관은 940억원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대부분 상승세를 나타냈다. 섬유·의복과 화학, 철강·금속, 기계, 전기·전자, 건설업, 운수창고, 통신업, 금융업, 은행, 증권 등이 1% 이상의 강세를 기록했다. 종이·목재와 비금속광물, 의료정밀, 운송장비 등도 오름세였다. 반면 의약품과 유통업, 전기가스업, 음식료품은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혼조세를 기록했다. 삼성전자(005930)(2.20%)와 SK하이닉스(000660)(3.74%), POSCO(005490)(1.77%), LG화학(051910)(3.55%), KB금융(105560)(4.54%), LG생활건강(051900)(3.28%), 신한지주(055550)(2.61%), 현대모비스(012330)(3.61%) 등이 강세였다. 반면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는 6.29% 밀렸고 현대차(005380)(-0.41%), NAVER(035420)(-1.41%), 삼성물산(000830)(-3.73%), 한국전력(015760)(-0.95%) 등도 하락 마감했다.
 
코스닥지수는 전일보다 8.60포인트(1.05%) 오른 827.89에 장을 마감했다. 외국인이 149억원, 기관이 100억원 사들이면서 코스닥지수는 820선 후반까지 올라섰다. 반면 개인은 262억원 팔아치웠다.
 
시총 상위종목은 대부분 오름세로,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1.63%), 메디톡스(086900)(2.60%), 나노스(151910)(1.96%), 바이로메드(084990)(3.20%), 셀트리온제약(068760)(1.45%) 등이 강세였다. 펄어비스(263750)(0.30%)와 카카오M(016170)(0.43%) 등도 상승했다. 반면 포스코켐텍(003670)(-2.89%)이 약세였고 신라젠(215600)(-0.14%), 에이치엘비(028300)(-0.33%), 코오롱티슈진(950160)(-0.12%) 등도 내림세로 장을 마쳤다.
 
이날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2.40원(0.21%) 내린 1123.5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13일 한국거래소에서 코스피가 전일보다 1.13% 오른 2310.90에, 코스닥지수는 전일대비 1.05% 상승한 827.89에 거래를 마쳤다. 미중 무역분쟁 우려로 약세를 지속했던 코스피가 종가기준으로 10거래일 만에 2300선을 상회했다. 사진/뉴시스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심수진

반갑습니다 증권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