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내년 초 '빅데이터 중개·거래 플랫폼' 출시
지디에스컨설팅그룹과 빅데이터 중개·거래 플랫폼 구축 협약 추진
입력 : 2017-12-08 16:40:04 수정 : 2017-12-08 16:40:04
[뉴스토마토 김형석 기자] KB국민카드가 빅데이터 수요자와 공급자를 연결하고 희망하는 형태로 융합·가공된 빅데이터를 거래할 수 있는 '빅데이터 중개·거래 플랫폼'을 내년 초 선 보일 예정이다.
 
KB국민카드 8일 빅데이터 컨설팅 업체인 지디에스(GDS)컨설팅그룹과 빅데이터 중개·거래 플랫폼 구축 등 '빅데이터 브로커러지(Brokerage) 비즈니스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사는 ▲빅데이터 수집·가공·중개 관련 플랫폼 및 서비스 개발 ▲빅데이터 가공과 유통 사업 공동 추진 ▲빅데이터 브로커러지 사업 모델 발굴 등 빅데이터를 매개로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내년 1분기 중 선 보일 빅데이터 중개·거래 플랫폼은 기업과 개인이 필요한 빅데이터 관련 현황·자료·보고서 등을 구매하고 보유한 빅데이터 상품과 서비스를 판매 할 수 있는 일종의 빅데이터 거래소다.
 
플랫폼에서는 사회경제정보, 생활속성정보, 이동속성정보 등 3개 유형의 정보를 기반으로 한 ▲상권·업종 소비지수 데이터 등 표준화된 주제별 상품 ▲개방형 데이터 검색 및 활용 서비스 ▲보유 데이터 가공 및 구매 데이터 통합 서비스 등의 빅데이터 상품 및 서비스가 중개·거래된다.
 
필요한 분야의 빅데이터를 수집·가공·융합할 수 있는 공급자 검색이 가능하고 다양한 수요자 니즈에 맞춰 개별화된 형태의 주문형 빅데이터 서비스(BOD, Bigdata On Demand)도 이용할 수 있다.
 
KB국민카드는 향후 시장 수요와 데이터 활용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플랫폼을 통해 중개·거래되는 정보 유형과 빅데이터 상품·서비스 종류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조만간 선보일 플랫폼이 아직 걸음마 단계인 국내 빅데이터 비즈니스 시장을 한 단계 성장시키고 카드사에 있어서도 새로운 수익 창출 기반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다양한 빅데이터 전문기업들과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필요한 빅데이터 상품과 서비스를 장벽없이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KB국민카드
 
김형석 기자 khs8404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형석

어려운 금융 상식 펀(FUN)하게 공유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