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인도 진출 본격화…"현지 법인 설립 추진"
인도 지역본부·뭄바이 지점 개설…이광구 은행장 "인도 경제와 함께 성장할 것"
입력 : 2017-08-06 16:21:57 수정 : 2017-08-06 16:21:57
[뉴스토마토 이정운 기자] 우리은행(000030)이 인도 지역본부와 뭄바이 지점을 개설했다. 우리은행은 이번 지점 개설 이후 현지 법인 설립을 추진해 인도 진출을 본격화할 방침이다.
 
우리은행은 6일 인도 뭄바이에서 이광구 우리은행장, 김성은 주뭄바이 총영사, 수더션 센 인도 중앙은행 부총재 및 현지 진출 한국기업 관계자 등 국내외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3일 인도지역본부와 뭄바이지점 개설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앞서 우리은행은 작년 10월 인도 최대 경제도시 뭄바이와 수도 뉴델리 인접 구르가온의 지점 신설 인가를 받아 올해 1월 구르가온지점을 개설한 바 있다. 이어 지난 7월31일 인도지역본부와 뭄바이지점을 동시에 신설했다.
 
이에 따라 우리은행의 인도지역본부는 영업전략 수립, 통합 마케팅 추진, 리스크 관리 등 인도지역을 총괄하고, 현지법인 설립 업무를 병행할 계획이다. 또 뭄바이지점은 한국계 기업 및 현지 협력업체 대상으로 기업금융 업무를 담당한다.
 
특히 우리은행은 현재 인도 주요 대도시인 뭄바이, 구르가온, 첸나이에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이를 통해 현지 진출 한국기업, 협력업체 및 현지기업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인도지역에 대한 시장지배력을 강화하기 위해 인도 현지법인 설립을 추진 중이다. 현지법인 전환 후에는 현지 금융시장을 적극 공략하기 위해 델리, 하이데라바드, 부바네스바르 등 지역에 매년 4~5개의 지점을 신설해 인도 네트워크를 약 20개까지 확대 할 예정이다.
 
여기에 우리은행은 국내 위비뱅크를 인도 현지에 맞게 특화시킨 '인도 모비뱅크(Mobeebank)' 출시를 준비 중이다. 또 생체인증카드 및 지문인식을 활용한 계좌개설 등 모바일에 기반을 둔 다양한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광구 우리은행장은 "고객들이 신뢰하고 편리하게 이용 할 수 있도록 현지화 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인도 경제발전에 기여하고, 금융산업과 함께 성장하는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우리은행은 지난 3일 인도 뭄바이에서 열린 우리은행 인도지역본부와 뭄바이지점 개설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사진은 이광구 은행장(사진 가운데), 김성은 주 뭄바이 총영사(사진 왼쪽 다섯번째), 수더션 센(Sudarshan Sen) 인도 중앙은행 부총재(사진 왼쪽 세번재)의 모습. 사진/우리은행
 
이정운 기자 jw891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정운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