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에너지 및 친환경 사회적기업 해외연수 개최
입력 : 2015-10-08 10:51:39 수정 : 2015-10-08 10:51:39
LG전자(066570)는 8일 LG화학(051910)과 함께 한국에너지공단과 업무협약(MOU)을 맺고 사회적기업 육성에 적극 나선다고 밝혔다.
 
LG전자와 LG화학은 한국에너지공단과 함께 에너지·친환경 사회적기업 대표, 학계, 정부기관 관계자 등 약 20명을 대상으로 이달 4일부터 9일까지 캄보디아 해외연수를 개최한다. 캄보디아는 현지 에너지 및 환경문제를 해결하려는 글로벌 친환경 사회적기업들의 활동이 활발한 나라다.
 
이번 연수는 캄보디아 친환경분야 사회적기업 탐방을 통해 아시아 지역 에너지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한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사례 학습, 적정기술 활용 우수사례 체험, 네트워크 강화 등을 위해 기획됐다.
 
연수단은 캄보디아 물 부족 지역에 적정기술을 활용한 정수필터기를 보급하고 있는 하이드로직, 코코넛 껍질과 같은 바이오매스를 원료로 성형 목탄을 만들어 기후변화와 온난화에 기여하는 SGFE 등 총 7개의 친환경 사회적기업을 방문해 경영 노하우를 배운다.
 
이충학 LG전자 경영지원부문장 부사장은 "국내 사회적기업이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와 LG화학은 2011년부터 해마다 20억 원을 투입해 사업 내용은 우수하지만 자금이나 경영 노하우가 없어 어려움을 겪는 친환경 분야 사회적경제 조직을 발굴해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LG전자와 LG화학이 한국에너지공단과 함께 에너지 및 친환경 사회적기업 대표, 학계, 정부기관 관계자 등 약 20명을 대상으로 캄보디아 해외연수를 개최한다. 7일(현지시간) 캄보디아 사회적기업 SGFE 관계자가 연수단에게 코코넛 껍질을 활용해 목탄을 만드는 원리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지은

슬로우어답터의 시각에서 알기쉬운 IT통신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