옐로모바일 피키캐스트, 50억원 투자 유치
DSC인베스트먼트·DS투자자문이 25억씩
"콘텐츠·마케팅 강화할 것"
입력 : 2015-03-12 11:16:57 수정 : 2015-03-12 11:16:57
[뉴스토마토 김동훈기자] 모바일 기업 옐로모바일의 콘텐츠 큐레이션 앱 '피키캐스트'는 5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이달 초 DSC인베스트먼트와 DS투자자문으로부터 25억원씩, 전환우선주 형태로 진행됐다.
 
피키캐스트는 이번에 유치한 투자금을 콘텐츠 경쟁력 강화와 마케팅 활동에 활용할 예정이다. 피키캐스트는 "투자금을 콘텐츠 라이선스 확보와 자체 콘텐츠 제작에 할당해 다양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생산할 것"이라며 "앞서 공개된 TV광고에 이은 추가적인 마케팅도 활발하게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장윤석 피키캐스트 대표는 "이번 투자는 피키캐스트의 브랜드와 모바일 콘텐츠 사업의 성공 가치를 확인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모바일 세대가 열광하는 콘텐츠 큐레이션 서비스를 리드하는 기업으로 이들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피키캐스트는 사용자 관심사에 맞춘 콘텐츠를 엄선해 제공하는 앱으로 누적 다운로드 600만건, 일 평균 앱 방문자 수 120만명, 평균 체류시간 20분 등을 기록하고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