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밸런타인데이, '연애중' 변경 한국인 3만명 달해"
밸런타인 데이 중 가장 많이 언급된 단어 '사랑'
입력 : 2015-02-03 11:07:31 수정 : 2015-02-03 11:07:31
[뉴스토마토 김동훈기자] 밸런타인 데이가 있는 2월에 연애를 하고 있다고 밝히는 한국 페이스북 사용자가 3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페이스북은 지난해 2월 동안 자신 계정에서 '관계' 항목을 '연애 중'으로 변경한 한국인이 약 2만8000명이었다고 3일 밝혔다.
 
자신의 상태를 '약혼함'으로 바꾼 사용자도 5000명이 넘었다.
 
다만, 2만2000명가량은 자신 상태를 '싱글'로 변경했다.
 
지난해 발렌타인 데이 기간 동안 한국 사용자가 가장 많이 언급한 단어는 '사랑'이었다. '초콜렛'과 '가족' 등이 뒤를 이었다.
 
또 여성이 남성보다 이 기간 동안 '사랑'이라는 단어를 더 많이 언급했다고 페이스북은 설명했다.
 
전 세계적으로는 18~34세 사이 사용자들이 밸런타인 데이와 관련한 페이스북 활동이 가장 활발했다.
 
이 기간 가장 많이 체크인한 장소 유형은 '여행과 교통', '예술과 엔터테인먼트', '음식과 레스토랑'으로 집계됐다.
 
(그래픽=페이스북)
 
페이스북이 공개한 발렌타이 데이 인포그래픽은 페이스북 한글 뉴스룸(ko.newsroom.fb.com/)에서 살펴볼 수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