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선 비봉역 화물열차 탈선 복구 완료
입력 : 2013-12-12 10:49:17 수정 : 2013-12-12 10:53:03
[뉴스토마토 신익환기자] 경북 의성군 비봉역 인근 중앙선 화물열차 탈선사고 복구가 완료됐다.
 
12일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사고 복구가 끝나 현재 선로 점검 작업 중이며, 선로에 남아 있던 사고 열차 8량은 인근 역으로 무도 옮겨졌다.
 
이에 따라 부산 부전역을 출발해 청량리역까지 가는 1622호 무궁화호 열차가 오전 10시38분쯤 사고 구간을 처음 지날 예정이다.
 
이날 사고는 벙커C유를 싣고 울산 장생포를 출발해 강원도 만종역으로 가던 33590호 화물열차 20량 중 13번째 칸이 탈선해 발생했다.
 
사고 직후 중앙선 안동에서 영천 구간 운행이 전면 중단됐지만 청량리에서 안동 구간은 정상 운행됐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이번 사고의 원인이 화물열차 바퀴 파손 때문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현재 국토부는 철도안전 감독관을 현장에 파견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익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