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핀, 통합 TVL 2000억원 돌파
"연내 아시아 최대 디파이로 도약"
2024-03-05 11:38:33 2024-03-05 11:38:33
[뉴스토마토 이범종 기자] 탈중앙화 금융 플랫폼 네오핀은 통합 TVL(Total Value Locked·가상자산 예치총액) 1억8000만 달러(약 2400억원)을 달성했다고 5일 밝혔습니다.
 
TVL은 블록체인 산업에서 프로젝트의 규모와 성장성 등을 판단하는 대표적인 지표로 활용됩니다. 네오핀은 최근 선보인 가상자산 디파이(DeFi·탈중앙화 금융) 상품의 연속 히트와 네오핀 토큰(NPT), 클레이튼(KLAY), 핀시아(FNSA) 등 가상자산 상승세에 힘입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네오핀은 통합 TVL 약 2400억원을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사진=네오핀)
 
네오핀은 최근 선보인 디파이 상품들이 흥행중이라고 합니다. 지난달 29일 선보인 클레이튼-스테이블 코인(USDT) 페어 예치 상품의 TVL은 5일 만에 14배 이상 성장하며 클레이튼 커뮤니티에서 주목 받았습니다.
 
지난달 15일 출시한 클레이튼과 nFNSA(클레이튼으로 전환된 핀시아)의 페어 예치 상품 역시 약 2주만에 TVL이 20배 이상 성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네오핀은 “그간 디파이 부문에서 사용처가 전무하던 핀시아 기반 자산을 활용할 수 있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네오핀 생태계의 주요 가상자산인 네오핀 토큰(NPT)의 가격 상승도 통합 TVL 성장을 견인하고 있습니다. 가상자산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NPT의 가격은 한 달 전보다 약 2.3배 이상 오르고 있습니다.
 
네오핀은 최근 연내 아시아 최고 디파이로 성장하겠다는 전망과 함께 '2024 로드맵'을 발표했습니다.
 
네오핀은 “지난해부터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정부와 손 잡고 디파이 규제 프레임워크 구축에 참여하며 규제 불확실성을 줄이고 기반을 다진 만큼, 연내 실물자산 기반의 RWA 등 혁신적인 디파이 상품을 선보여 아시아 최고의 '퍼미션드 디파이(Permissioned DeFi·허가된 탈중앙화 금융)'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신규 상품을 공격적으로 출시하는 기조를 연말까지 이어 나갈 방침입니다. 또 △RWA(Real World Asset·실물연계자산) 기반 상품 출시 △AI 기반 온체인 파생상품 출시 △프로젝트 드래곤(PDT) 스테이킹(Staking·가상자산 예치) 상품과 PDT 마이그레이션 지원을 바탕으로 'PDT 1등 디파이' 도약 △자동 재할당 메커니즘(AutoRM) 실행을 통한 네오핀 토큰(NPT)의 지속적인 유통량 감소 △덱스 애그리게이터(DEX Aggregator·탈중앙화 거래소 거래 기능 연동)의 통합 지원 등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김용기 네오핀 대표는 "네오핀은 향후 3년 내 글로벌 10대 디파이로 성장하겠다는 원대한 목표 아래, 올해에는 아시아 시장에서 1등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며 "비전 달성을 위해 향후 높은 성장이 예상되는 RWA 시장 선점과 혁신적인 디파이 상품 개발, 프로젝트 드래곤(PDT) 1등 디파이 포지셔닝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범종 기자 smile@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