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신복위, '채무조정 미취업청년 지원사업 수기 공모전' 시상식
2023-10-31 17:27:06 2023-10-31 17:27:06
[뉴스토마토 김보연 기자] 신용회복위원회와 금융산업공익재단이 지난 30일 '미취업청년 지원사업 참여자 수기 공모전' 시상식을 열고 우수작 19편을 시상했다고 31일 밝혔습니다.
 
신복위는 '채무조정 미취업청년 취업촉진·신용상승 지원사업' 참여자 6500명을 대상으로 우수 사례 발굴을 위해 지난 8월 18일부터 지난 6일까지 수기 공모전을 실시했습니다.
 
이는 채무조정 중인 미취업청년을 대상으로 신용복지 컨설팅을 제공해 신용·재무 상태를 개선하고 취업 지원 컨설팅 제공과 직업 역량 개발 지원을 통해 취업을 촉진함으로써 조기에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이번 공모전에는 총 128편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신복위와 금산공 대상 각 1편과 최우수상 2편, 우수상 5편, 장려상 10편 등 총 19편의 수상작이 선정됐습니다.
 
신복위 대상은 가족의 갑작스러운 사고로 어려움을 겪던 중에 미취업청년 지원사업을 통해 면접비를 지원받아 취업에 성공하고 신용복지컨설팅을 이용하면서 삶의 질이 달라졌다는 사연을 담은 ‘그날 이후’가 수상했습니다.
 
금산공 대상에는 대가족의 생계를 홀로 책임지며 힘들어하던 중에 미취업청년 지원사업 참여를 계기로 자격증에 도전하고 신용 상승을 위해 노력하며 다시 한번 세상 밖으로 나올 수 있었다는 ‘우울했던 삶에서 새로운 시작으로’가 뽑혔습니다.
 
대상 수상자 최모 씨는 “나와 비슷한 상황의 청년들이 사업의 좋은 취지에 공감하고 다시 힘을 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응모하게 됐다”며 “오랜 시간 사업이 지속되길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이재연 신복위 위원장은 “채무조정 이후 어려운 상황을 극복해낸 청년들의 진솔한 이야기가 희망과 용기로 전달되길 바라며 청년들 스스로 금융역량과 자립 의지를 키울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뒷받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신용회복위원회와 금융산업공익재단가 지난 30일 '미취업청년 지원사업 참여자 수기 공모전' 시상식을 열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신용회복위원회)
 
김보연 기자 boyeon@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의중 금융증권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