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LG CNS, XYZ로보틱스 맞손…로봇 구독서비스 선보인다
로봇 통합운영 플랫폼 사업 가속화
2023-09-17 15:01:45 2023-09-17 15:01:45
[뉴스토마토 이지은 기자] LG CNS가 로봇 통합운영 플랫폼 사업을 강화합니다. 
 
LG CNS는 최근 마곡 LG CNS 본사에서 인공지능(AI)기반 로봇 솔루션 기업 XYZ로보틱스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국내 물류센터의 로봇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XYZ로보틱스는 로봇의 눈에 해당하는 3D비전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로봇의 손에 해당하는 그리퍼(Gripper)를 설계, 제작하는 역량도 보유하고 있습니다. XYZ로보틱스는 로봇 솔루션을 기반으로 물류센터 입고를 위해 다양한 상품을 집어서 화물운반대(팔레트)에 쌓는 팔레타이징 로봇, 화물운반대에 적재된 상품을 컨베이어 벨트 등 다른 장소로 옮겨주는 디팔레타이징 로봇, 포장과 분류 등을 위해 개별 상품을 집는 피스 피킹 로봇을 물류현장에 적용하는 사업을 진행중입니다. 
 
이준호 LG CNS 스마트물류사업부장 상무(오른쪽)와 지아지 저우 XYZ로보틱스 CEO가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LG CNS)
 
LG CNS는 지난 7월 로봇 통합운영 플랫폼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물류센터 운영자 관점에서는 오토스토어, 무인운송로봇, 자율이동로봇, 분류로봇 등 다양한 로봇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손쉽게 관리할 수 있습니다. LG CNS는 이번 협약으로 XYZ로보틱스가 보유한 로봇 솔루션을 LG CNS의 로봇 통합운영 플랫폼에 새롭게 연동할 계획입니다. 또한 로봇 통합운영 플랫폼에서 제공하는 모든 로봇 솔루션을 고객이 필요할 때 사용한 만큼 비용을 지불해 활용하는 로봇 구독서비스 형태로도 제공한다는 방침입니다. 
 
양사는 팔레타이징·디팔레타이징 로봇 등을 국내 이커머스 물류센터에 적용하는 사업에 착수했으며, 사업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이준호 LG CNS 스마트물류사업부장 상무는 "물류 자동화 시장은 이제 AI와 빅데이터를 적용한 디지털전환(DX)에서 모든 프로세스에서 로봇을 효과적으로 활용하는 로봇전환(RX) 시대로 접어들었다"며 "기업 고객들이 로봇을 쉽고 편리하게 도입하도록 로봇 통합운영 플랫폼과 로봇 구독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지은 기자 jieunee@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나볏 중기IT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