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남국 4개 계좌에 가상자산 보유…"시드머니 규명이 1차 목표"
"자료가 방대해 파악하기까지는 시간 걸릴 것"
2023-05-12 22:40:06 2023-05-12 22:40:06
가상자산 보유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이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의원실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뉴스토마토 장윤서 기자] 민주당은 12일 김남국 의원이 4개 계좌에 가상자산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민주당 진상조사단은 이날 이 같은 내용을 비롯한 조사 상황을 당 지도부에 보고했습니다. 진상조사단을 이끄는 김병기 수석사무부총장은 이날 기자들을 만나 “(김 의원 가상자산 투자의) ‘시드머니’(종잣돈)가 어떻게 조성됐는지가 관심 사안인 만큼 그것까지 나가는 게 제1의 목표”라며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는데 생각보다 쉽게 진도가 나가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또 김 의원이 보유한 가상자산 규모와 종류 등에 대해서도 “자료가 생각보다 방대해서 파악하기까지 시간이 오래 걸린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김 의원이 에어드롭으로 코인을 받았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정확한 것 같지는 않다”고 밝혔습니다. 에어드롭은 코인 거래소나 발행회사가 이벤트나 마케팅 차원에서 코인 보유자에게 투자 비율 등에 따라 신규 코인을 무상으로 주는 방식을 뜻합니다. 
 
아울러 김 부총장은 김 의원이 코인을 가장 많이 보유했을 때 평가액이 최대 100억원 규모였다는 보도에 대해 “자료가 생각보다 방대해 그 규모를 파악하기에는 이르다”고 답했습니다. 
 
위믹스가 국내 게임사 위메이드가 발행한 대표적인 P2E(Play to Earn·플레이로 돈 벌기) 게임 코인이었던 만큼 게임 업계의 입법 로비와 관련이 있는지 파악했느냐는 질문에 “확인할 게 없다”고 했습니다. 
 
김 부총장은 김 의원의 코인 매각 여부에 대해서는 “진상조사단과 협의해 처리할 게 아니고 (김 의원이) 본인 판단 하에 처리하도록 통보했다”고 밝혔습니다. 
 
장윤서 기자 lan4863@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기성 편집국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