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영유아 코로나 백신 '당일접종'…"8주 간격"
화이자 영유아용 백신 사용…8주 간격 3회 접종
면역 저하자·만성 질환자 등 고위험군 적극 권고
2023-02-13 05:00:00 2023-02-13 05:00:00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만 6개월부터 4세 영유아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당일 접종이 오늘부터 시행됩니다.
 
접종 백신은 화이자 영유아용으로 8주 간격, 3회 접종입니다.
 
13일 질병관리청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이날부터 영유아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당일 접종이 가능합니다.
 
당일 접종에는 영유아용 미국 화이자 백신을 사용합니다.
 
해당 백신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품목허가 절차를 통해 안전성과 효과성을 확인·검증하고 미국과 유럽 등 의약품 규제기관도 허가·승인한 백신입니다.
 
특히 고위험군에게는 접종이 적극 권고됩니다. 고위험군은 고용량 스테로이드를 장기간 사용하거나 면역 억제제 치료를 받는 등의 심각한 면역 저하자를 말합니다. 
 
또 골수 또는 조혈모 세포 이식, 또는 키메라 항원 T세포 요법을 받는 경우와 만성 폐·심장·간·신질환, 신경·근육 질환자도 고위험군에 속합니다. 중증 뇌성마비 또는 다운증후군 등 일상생활에 자주 도움이 필요한 장애가 있는 영유아도 고위험군으로 봅니다.
 
의사 소견에 따라 고위험군으로서 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영유아에도 접종을 권고합니다.
 
영유아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3회의 기초 접종을 8주(56일) 간격으로 실시합니다.
 
만약 세 번째 접종 시점에 5세가 되더라도 5∼11세용 소아백신을 맞지 않고, 이전과 동일하게 영유아용 화이자 백신을 8주 간격으로 맞습니다.
 
코로나19 예방접종과 다른 국가예방접종은 별도 간격을 두지 않고 동시에 맞을 수 있습니다.
 
접종 기관은 영유아 진료·응급상황 대처 능력이 있는 별도의 지정 위탁 의료기관 840여곳입니다. 의료기관은 코로나19 예방접종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고위험군 영유아가 주치의로부터 충분히 설명을 듣고 접종할 수 있도록 상급종합병원 5곳과 종합병원 63곳이 접종 기관에 포함됐습니다.
 
당일 접종은 의료기관에 연락해 명단 등록하면 맞을 수 있습니다. 지난달 30일부터는 온라인·전화 예약도 받고 있는데, 사전 예약에 대한 접종은 오는 20일 시작합니다.
 
영유아 접종시 예진표 작성을 위해 보호자 또는 법정대리인이 반드시 동행해야 합니다.
 
예방접종 추진단은 "영유아는 소아·청소년보다 중증·사망 위험이 높고 증상 발생부터 사망까지 기간이 매우 짧으며, 특히 기저질환자는 사망 위험이 높다"며 "면역이 저하됐거나 기저질환이 있는 영유아는 주치의와 상의해 접종에 참여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13일 질병관리청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영유아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당일 접종이 이날부터 시작됩니다. 사진은 서울 시내 한 병원. (사진=뉴시스)
 
세종=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