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스템바이오텍, 줄기세포 골관절염 치료제 日 특허 등록
연골재생 통한 골관점염 근본 치료제 글로벌 진출 교두보 마련
입력 : 2021-08-09 16:40:59 수정 : 2021-08-09 16:40:59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강스템바이오텍(217730)은 줄기세포 골관절염 치료제의 일본 특허를 취득했다고 9일 밝혔다.
 
강스템바이오텍은 지난 2018년 9월 해당 특허 등록을 완료한 바 있다. 이번에는 PCT 출원을 통해 해외 주요국가에 대한 특허출원을 진행했으며 현재 등록을 받은 일본 특허 외에 미국, 유럽, 중국 특허에 대해서도 등록을 위한 심사가 진행 중이다.
 
이번 특허는 연골 무세포 파쇄물 및 줄기세포를 포함하는 연골분화 촉진용 복합체 및 용도에 관한 것이다.
 
강스템바이오텍에 따르면, 이 기술은 관절의 통증완화, 기능개선 효과와 함께 구조적 변형을 억제하거나 개선시킬 수 있는 골관절염의 근본적 치료제(DMOAD) 개발도 가능하다.
 
퇴행성 관절염이라고도 불리는 골관절염은 아직 근원적인 치료제가 없는 상황이다.
현재 사용되고 있는 약물은 스테로이드 제제,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NSAIDs), 히알루론산 등으로 일시적인 통증제어 수준의 대증요법에 의존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미 염소 대동물 실험을 통해 골관절염의 근본적 치료제로서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라이선스 아웃을 위해 해외 파트너와 협상 중"이라며 "이번 일본 특허는 글로벌 시장 진출에 교두보를 마련해주는 의미있는 결과"라고 강조했다.
 
강스템바이오텍은 이달 말 식품의약품안전처에 골관절염 치료제 임상시험 1상 계획(IND)을 제출할 예정이다.
 
나종천 강스템바이오텍 대표는 "현재 개발하고 있는 골관절염 치료제의 경우 염증과 통증의 개선뿐만 아니라 연골 재생이라는 근본적 치료를 통해 환자의 삶의 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무릎의 관절강 주사제 주입 형태로 치료제를 개발함에 따라 환자의 부담도 줄일 수 있다"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