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 경기회복 기대 늘었다…온라인쇼핑 상승세
대한상의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 두 분기 연속 기준치 상회
온라인장보기·모바일선물하기·라이브커머스, 일상 축 자리 잡아
입력 : 2021-07-06 06:00:12 수정 : 2021-07-06 06:00:12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움츠려 있던 소매유통업 경기가 백신 접종 확대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 완화로 지난 분기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소매유통업체 1000개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2021년 3분기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RBSI)'가 '106'으로 집계됐다고 5일 밝혔다. RBSI가 100 이상이면 '다음 분기의 소매유통업 경기를 지난 분기보다 긍정적으로 보는 기업이 많다'는 의미고 100이하면 그 반대다. 직전 분기에 이어 두 분기 연속 기준치(100)를 상회하며 본격적인 회복 국면에 접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업태별로 온라인쇼핑(115)이 업태 중 가장 높은 수치를 보이며 3분기에도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됐다. 백화점(96→107)이 가장 큰 폭의 상승세를 보였고 대형마트(98), 편의점(100), 슈퍼마켓(96)도 전분기 대비 모두 3포인트씩 상승하며 경기 상승에 대한 기대감을 이어갔다. 
 
온라인쇼핑은 지난 분기에 이어 기준치(100)를 크게 상회했다. 백신 접종 확대에 따른 오프라인 소비의 확산에도 불구하고 코로나로 인해 온라인장보기, 모바일선물하기, 라이브커머스 등 다양한 비즈니스모델이 이미 일상이 한 축으로 자리를 잡으면서 향후 온라인쇼핑에 대한 전망이 밝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했다.
 
백화점은 지난분기 대비 11포인트 상승하며 본격적인 경기 회복을 주도할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백신접종과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명품, 수입의류 등 고가 상품 매출 증가세가 외부활동 재개로 3분기에는 더욱 탄력을 받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크게 작용했다. 여기에 홈코노미 트렌드로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는 리빙, 가구/가전, 인테리어 관련 매출 증가세도 경기 기대감을 키웠다.  
 
대형마트는 지난 분기 대비 3포인트 상승하며 기준치(100)에 근접했다. 백신 접종이 하반기로 갈수록 빨라지면서 대형마트 고객수와 매출이 동반 상승할 것을 기대했다. 점포 리뉴얼을 통해 오프라인 유통의 강점인 체험요소와 고객 체류시간을 늘리는 한편, 기존 매장의 물류 거점화를 통해 배송경쟁력을 제고하면서 매출 상승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편의점도 상승 분위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완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 시행으로 식당·카페 등 수도권 다중이용시설의 영업시간이 오후 10시에서 자정까지 연장됨에 따라 편의점 매출도 함께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홈술족 증가로 수제맥주, 와인 등 주류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고 하반기부터 학교 운영이 정상화된다는 소식도 지수 상승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업태별 소매유통업 경기전망지수. 사진/대한상의
 
슈퍼마켓은 업태 중에서 가장 낮은 전망치를 기록했다. 백신접종이 빨라지고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대형마트나 백화점으로 가는 사람들이 늘고 있고 외부활동 재개로 내식 수요가 둔화되면서 외식 비중이 점차 높아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여기에 주력상품인 신선식품을 둘러싸고 온라인쇼핑, 배달업체 등과의 치열한 경쟁도 기대감 상승을 제약하는 요인으로 지목됐다. 
 
코로나 이후 경영환경 변화에 대한 대응여부에 대한 질문에는 71.7%가 대응했다고 밝혔고 강구한 대응책으로는 프로모션 강화(46.6%), 온라인사업 강화(46.1%), 비용절감(30.7%), 상품구색 강화(28.8%) 등을 들었다.
 
향후 중점적으로 추진 중이거나 추진 예정인 경영과제로는 비용절감(23.6%), 매출확대(19.4%), 디지털 경쟁력 강화(15.3%), 판로/판매채널 확대(13.4%)를 차례로 꼽았다. 
 
업태별로는 대표 오프라인 업태인 백화점(35.2%)과 대형마트(23.2%)가 '디지털 경쟁력 강화'를 가장 많이 꼽은 반면, 편의점, 슈퍼마켓 및 온라인쇼핑은 각각 매출확대(34.3%), 비용절감(29.9%), 판로/판매채널 확대(26.1%) 의견이 더 많았다. 
 
소비 활성화 대책으로는 경기부양(31.4%), 물가안정(15.6%), 세금인하(10.2%), 고용창출 및 고용불안 해소(9.6%), 가격할인/판촉행사 확대(8.6%)를 들었다.  
 
서덕호 대한상의 유통물류진흥원장은 "하반기 백신접종 확대로 소비심리가 나아질 것으로 기대되지만 최근 변이 바이러스 증가로 긴장을 늦추면 안 된다"며 "방역 조치를 준수하면서 달라진 소비환경에 맞게 지속적으로 비즈니스모델을 혁신해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