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경식 경총 회장 “기업규제 무분별, 정부가 신경써야”
입력 : 2021-04-08 18:42:42 수정 : 2021-04-08 18:42:42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이 기업규제 법안이 무분별하게 많이 생기는 경향이 있어 정부에서 이 문제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말했다. 
 
손 회장은 8일 경총회관 8층 회장 집무실에서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을 만나 이같이 밝혔다. 손 회장은 “노동문제는 노사간 대타결을 통해 해결해나갈 것”이라며 “노동문제 해결은 기업들이 국민들의 마음을 얻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손경식 경총 회장이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과 면담했다. 사진/경총
 
또한 “올해 경총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반기업정서 해소 사업에 정부도 많은 협조를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 정책실장은 “법 제정 과정에서 경총에서 전달한 요청사항을 잘 알고 있다”면서 “시행령 제정 등 과정에서 잘 살펴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이어 “기업이 잘한 부분에 대해 많이 알려주시면 정부도 정책수행에 많은 도움이 된다”면서 “경영계도 인식개선에 계속 노력해 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