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차세대 먹거리 관광산업…인기 관광지 옆 생활숙박시설 각광
코로나19 여파, 국내 관광지 택하는 여행객 증가…’국내여행·장기여행’ 트렌드
2021-03-10 10:08:09 2021-03-10 10:08:09
부산 오션시티 푸르지오 레지던스 투시도. 사진/대우건설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국내 여행객이 증가하면서 국내 숙박업이 재조명 받고 있다. 각 지자체에서 관광 활성화를 위한 노력이 지속되고 있는데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해외 대신 국내 관광지를 택하는 여행객들이 늘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관광공사 빅데이터 플랫폼인 ‘한국관광 데이터랩’ 자료를 보면 지난해 국내 광역지자체를 방문한 외부인(외지인+외국인) 방문자 수는 전년동기(2019년) 약 17.83% 감소한 반면, 현지인은 오히려 약 3.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에서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거주지 인근의 국내 여행지를 택하는 여행객이 증가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실제로 온라인 여행정보 기업 부킹홀딩스가 진행한 설문조사 자료를 보면 코로나19 시대에 급부상한 여행 트렌드 중 하나로 국내 여행이 꼽혔다. 설문조사 응답자의 약 47%가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즐길 수 있는 국내 여행지’로 떠날 것이라고 답했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로 원격근무, 재택근무가 보편화됨에 따라 앞으로 일과 여가시간을 적절하게 활용하는 ‘장기 여행’이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약 37% 이상의 응답자들이 ‘새로운 환경에서 업무를 하기 위해 숙소 예약을 고려해본 적이 있다’라고 답한 만큼 장기간 여행지에 머무르며 업무를 진행하는 ‘워크케이션’이 인기를 끌 전망이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국내 주요 관광지에서도 여행객 확보를 위한 기반 마련에 집중하는 모습이다. 예컨대 부산시의 경우 올해 2월 ‘2021년 부산 해양레저관광진흥 시행계획’을 통해 사업비 약 193조원을 투입하여 동북아 해양레저관광 중심도시를 구현하기 위한 전략과 추진과제들을 수행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위기로 주춤했던 시책도 올해 비대면 또는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강원도의 경우 포스트코로나 대안관광으로 청정과 힐링, 소규모 프라이빗 관광을 테마로 하는 ‘웰니스 관광 클러스터 활성화’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또 제주도의 경우 올해 관광산업 재도약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5대 핵심전략을 설정하고, 705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상황이 이렇자 주요 관광지 인근에서 공급되는 생활숙박시설의 인기가 두드러진다. 지난해 6월 부산 해운대 인근에서 분양한 ‘빌리브 패러그라프 해운대’는 최고 266.83대 1, 평균 38.8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 지난해 11월 아시아 최고 인공서핑장이 위치한 경기도 시흥 시회MTV 거북섬에서 공급된 ‘시흥 웨이브파크 푸르지오 시티’는 최고 132.5대 1, 평균 2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생활숙박시설은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의 적용을 받아 각종 부동산 규제로부터 비교적 자유롭다는 장점도 있다. 청약 통장이 필요 없고, 대출 규제를 적용받지 않아 초기 자금 부담이 비교적 적다. 청약 당첨 시 주택 보유 수에 포함되지 않아 무주택자 자격을 유지할 수 있으며, 계약 후 바로 전매가 가능하다.
 
이러한 가운데 국내 주요 관광지 인근에서 공급되는 신규 생활숙박시설이 눈길을 끈다. 대우건설은 3월 부산광역시 영도구 동삼동 일원에서 ‘부산 오션시티 푸르지오 레지던스’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전체 지하 3층~지상 49층, 아파트 4개동, 레지던스 1개동 규모로 구성된다. 이중 레지던스는 지상 3층~지상 12층, 전용면적 21~23㎡ 160실로 이뤄져 있다. 부산 관광객이 가장 선호하는 관광지 1위인 태종대 인근에 위치해 있으며 관광 수요가 몰리는 부산국제시장, 자갈치시장 등 남포동이 가깝다. KTX·SRT 부산역까지 차량을 이용해 약 20분대에 이동이 가능하다.
 
강원도 속초시 교동 일원에서는 생활숙박시설 ‘체스터톤스 속초’가 분양 중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12층, 4개동 전용면적 28~120㎡ 968실 규모다. 교동은 속초에서도 다양한 볼거리, 먹거리, 즐길 거리가 가득해 1년 내내 관광객들로 붐비는 전국구 명소다.
 
단지 인근에 KTX 속초역(2026년 예정)이 개통될 계획이어서 서울양양 고속도로와 함께 서울 등 수도권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온천 수영장과 노천탕을 조성해 휴식을 취하기 좋고 음악·게임·영화·사진 등 문화생활을 위한 별도의 공간도 조성돼 각종 취미, 여가생활을 누리기 편리하다.
 
경기도 시흥시 정왕동 시화MTV에서는 생활숙박시설 ‘시화MTV 웨이브엠(WAVE M)’이 분양 중이다. 단지는 각각 이스트(3BL)와 웨스트(2-1BL)로 구성되며, 총 446실(3BL 284실, 2-1BL 162실)의 생활형숙박시설과 근린생활시설로 이뤄진다.
 
단지 바로 앞에 세계 최대 규모의 인공서핑장 ‘웨이브파크’가 위치해 있고, 시화호와 서해안을 오가는 내수면 마리나 시설도 설치될 예정으로 해양레저의 중심 입지를 누릴 수 있다. 객실은 물론 인피니티 풀 수영장, 피트니스시설, 키즈플레이파크 등 다양한 부대시설이 갖춰질 예정이다.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재송동 일원에서는 생활숙박시설 ‘브리티지 센텀’이 분양 중이다. 단지는 지하 6층~지상 38층, 전용면적 22~34㎡ 생활숙박시설 346실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다. 센텀시티 맨 앞자리에 위치해 부산 바다, 광안대교, 수영만 등을 한 눈에 내려다볼 수 있다.
 
또한 단지 고층부에는 바다를 바라보며 여유로운 휴식이 가능한 루프탑과 인피니티 풀이 마련되며, 비즈니스라운지, 피트니스, 북카페 등의 커뮤니티 등도 조성된다. 아울러 부산도시철도 2호선 센텀시티역이 도보권에 위치해 있으며 광안대로, 수영로를 통해 부산 전 지역으로의 이동이 수월하다.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