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LG유플러스, 'ESG 전문' 여성 사외이사 선임
LG화학 등도 여성 사외이사 선임 계획
입력 : 2021-03-04 18:30:28 수정 : 2021-03-04 18:30:28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LG(003550)LG유플러스(032640)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전문가 등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하기로 했다.
 
LG는 26일 정기 주주총회에서 이수영 에코매니지먼트코리아홀딩스 집행임원을 사외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상정한다고 4일 공시했다. 이 집행임원은 환경 서비스 회사인 코오롱에코원 대표이사를 역임하는 등 환경 분야 전문가로 경영 자문 역할을 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도 3일 벤처캐피털인 옐로우독의 제현주 대표를 사외이사 후보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제 대표는 사회적 문제 해결을 돕는 스타트업 투자 경험 등을 살려 기술과 산업 트렌드에 대해 자문을 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지난달 25일 LG전자(066570), LG하우시스, 지투알은 강수진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서수경 숙명여대 환경디자인과 교수, 최세정 고려대 미디어학부 교수를 각각 여성 사외이사 후보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이수영 에코매니지먼트코리아홀딩스 집행임원. 사진/LG
 
여성 사외이사 선임은 자산 2조원 이상 상장 법인의 이사회를 특정 성으로만 구성하지 않도록 한 내년 8월 자본시장법을 준수하기 위해서다. 또 이사회 내에 ESG, 공정거래, 각 사업별 전문성 등을 갖춘 여성 사외이사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조치다.
 
이로써 LG는 올해 ㈜LG, LG전자, LG유플러스, LG하우시스, 지투알 등 5개사가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하게 됐다. 내년에는 LG화학(051910), LG생활건강(051900), LG디스플레이(034220), LG이노텍(011070) 등 자산 2조원 이상 LG 상장사들이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할 계획이다.
 
LG 관계자는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지닌 여성 전문가들의 이사회 참여를 확대해 이사회의 다양성과 투명성을 높이고 중장기적으로 기업 가치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