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개 계열사 모은다…두산그룹, 분당 사옥 준공
입력 : 2021-01-17 10:14:17 수정 : 2021-01-17 10:14:17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두산그룹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 '분당두산타워' 준공을 마치고 입주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두산중공업, 두산인프라코어의 일부 부서가 오는 18일부터 분당두산타워로 첫 출근을 하게 된다. 두산, 두산밥캣, 두산큐백스 등 계열사들도 차례대로 입주한다.
 
분당두산타워는 부지 면적 8943㎡(약 2700평), 연면적 12만8550㎡(약 3만9000평), 높이 119m의 지상 27층, 지하 7층 규모로 건설했다. '사우스(South)'와 '노스(North)' 2개 동으로 나눴으며 상단부는 스카이브릿지로 연결했다.
 
분당두산타워. 사진/두산그룹
 
어린이집, 피트니스 센터, 직원식당, 대강당 등 직원용 편의시설과 리모트 오피스, 비즈니스 센터 등 협업 공간을 갖췄다. 사우스 동 4층에는 두산의 역사를 소개하는 역사관을 마련했다.
 
두산 관계자는 "흩어져 있던 주요 계열사가 한 공간에 모임으로써 계열사 간 소통이 확대되고 업무 효율이 높아질 것"이라며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성남시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